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퇴사는 괜찮아, 방법이 문제지


퇴사는 괜찮아, 방법이 문제지

손희애 저 | 위너스북

출간일
2023-04-06
파일형태
ePub
용량
10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 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프로N잡러이자 자칭 퇴사 전문가,
손희애에게 배우는 필수 퇴사 상식!

작년 말, ‘잡코리아’가 대한민국 20대~30대 남녀 직장인 485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10명 중 8명이 이직을 시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중 24.1%는 이직을 시도했지만 성공하진 못했다고 답했는데, 이들에게 2023년도 이직 계획을 묻자, 다시 이직을 시도하겠다고 답한 비율이 97.4%였다. 그야말로, ‘대(大)이직, 대(大)퇴사 시대’다.

그런데 우리는 그간 퇴사에 대해서 제대로 배워본 적이 없다. 취업 성공 법칙에 관한 이야기는 많지만, 퇴사에 대해서는 조언조차 얻기가 쉽지 않은 것이 현실이다. 그런 이유에서인지, ‘사람인’에서 직장인 977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이직을 후회한 적이 있냐”라는 질문에 절반 이상이 “있다”라고 답했다. 올바른 퇴사에 대해서 배운 적이 없으니, 자꾸만 실패하는 것이다.
『퇴사는 괜찮아, 방법이 문제지』는 이러한 시대에 꼭 필요한 내용을 담았다. 후회 없는 퇴사를 위해 충분한 고민의 시간을 마련해줌과 동시에, 마침내 퇴사를 결정했다면 준비해야 할 것과 주의해야 할 것에 대해서 차근차근 설명해준다. 이 책의 저자 손희애는 실제로 7번의 퇴사를 경험한 자칭 퇴사 전문가이다. 그녀가 체득한 퇴사 노하우가 온전히 담긴 이 책은 한 번이라도 퇴사를 꿈꾼 직장인들에게 “대체 누구에게 물어보아야 답을 얻을 수 있는 건지 몰라 답답했던 마음이 책을 한 장 한 장 넘길 때마다 풀어지는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저자소개

후회를 ‘덜’하는 삶을 추구하는 프로N잡러. 유튜브 <개념있는 희애씨> 채널을 운영하며 더 나은 일상을 위한 금융 정보, 자기계발 콘텐츠를 만드는 크리에이터이자, SBS <허지웅쇼>, JTBC <상암동 클라스>에 고정으로 출연 중인 방송인이다. 그 외에 작가, 강사 등 다양한 직업으로 활동 중이다. 첫 책으로 『하루 5분 머니로그』를

목차

프롤로그

1 퇴사의 시대가 왔다

1-① 대퇴사의 시대
1-② 7번의 퇴사, 훈장일까 과오일까
1-③ 퇴사를 막는 ‘스위치’
1-④ 조용한 퇴사 NO! 시끄러운 퇴사 YES!
1-⑤ 직장인 2대 허언, 아직도 유효하다
1-⑥ 퇴사를 부르는 상사 유형

2 퇴사가 정말 답일까?

2-① 후회 없는 퇴사가 존재할까
2-② 퇴사 사유 체크리스트
2-③ 직장과 나를 분리하는 방법
2-④ 번아웃을 벗어나는 현실적인 방법
2-⑤ 시장에서 나의 업무역량 팔기
2-⑥ 직장인들의 오아시스, 부수입

3 퇴사에도 ‘정답’은 있다

3-① 퇴사에도 타이밍은 존재한다
3-② 퇴사 전 YES or NO
3-③ 퇴사 전후 투두리스트
3-④ 그대로 나갔다간 똑같은 이유로 퇴사한다는 것에
3-④ 10만 원 건다!
3-⑤ 이직에 최적화된 업무역량 정리 방법
3-⑥ 퇴직금? 퇴직연금? 그게 뭐예요?

4 이것도 없이 퇴사하려고?

4-① 얼마 모아야 퇴사할 수 있나요?
4-② 퇴사 준비자금, 어디에 넣어둬야 할까요?
4-③ MZ 퇴사러가 퇴사 준비자금을 모으는 법 ⓐ 이색 투자
4-④ MZ 퇴사러가 퇴사 준비자금을 모으는 법 ⓑ 달라진 소비와 이색 저축
4-⑤ MZ 퇴사러가 퇴사 준비자금을 모으는 법 ⓒ 맞춤형 자산관리

5 퇴사 후 마주한 세상

5-① 이것만은 제발 배우고 나오세요
5-② 띵동! 실업급여가 입금되었습니다!
5-③ 퇴사 후에 비빌 언덕 ⓐ 이직 편
5-④ 퇴사 후에 비빌 언덕 ⓑ 창업 편
5-⑤ 퇴사 후에 비빌 언덕 ⓒ 프리랜서 편
5-⑥ 적자생존의 시대
5-⑦ 그럼에도 퇴사!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